농업/축산

  1. Home
  2. 농업/축산>귀농귀촌종합지원센터>귀농귀촌안내>귀농준비절차

귀농준비절차

1
귀농결심필요한 정보를 수집한 후, 귀농에 자신감과 확신이 생길 때 귀농에 대한 결심
  • 인생 100세까지 산다. <통계청 통계 인용 연0.3~0.5세씩 수명증가>
  • 은퇴 후 국가가 도와줄 것은 별로 없다. <스스로 노후를 챙겨라>
  • 은퇴준비는 30대부터 하는 것이 좋다. <노후자금 설계를 해야 한다>
  • 귀촌 준비의 단계를 숙지하라.
  • 귀농교육의 기초를 받아라. 농식품부 귀농교육(농업인재개발원, 시군센터, 시도 농업기술원) <좋은 전문가를 만나면 반은 성공한 것이다>
  • 귀농카페에 가입해 정보와 공감을 공유하라.
  • 본격적인 귀농정보를 수집하라.
  • 인터넷 귀농교육을 수강하고 귀농정보센터를 활용하라.
  • 텃밭농사를 경험하라.
  • 주변에 귀농 성공사례나 좋은 서적을 탐독하라.
2
가족동의가족이 함께 논의하고 준비하는 귀농을 위해 가족의 동의는 반드시 필요
  • 가족의 동의가 필요하다.
  • 부부가 합심하면 꿈은 이루어진다.
  • 자식들의 동의도 필요하다.
  • 준비할 수 있는 기간을 충분히 갖자.
  • 가족이 하고 싶은 것을 그리자.
  • 가족이 잘 할 수 있는 것이 무엇인지 명확히 해야 한다.
  • 잘할 수 있는 것을 하는 것은 성공의 지름길이다.
  • 반농반사를 실천할 준비가 되어야 한다.
  • 자주 시골에 내려가는 연습을 하자.
  • 부부가 회원인 귀농그룹에 가입하자.
3
농작물 선택자신의 여건과 적성, 기술수준, 자본능력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적합한 작목을 선택
  • 도시에서 텃밭농사 규모를 늘려라. <10평 내외>
  • 한국농어촌공사의 www.welchon.com에서 마을을 선정하자.
  • 선정한 마을에 재방문하고 마을사람들을 익히자.
  • 남들이 많이 하는 농사가 아닌 나만의 독자성이 우선한다.
  • 농사만 짖지 말고 좋은 농산물을 고르는 눈을 갖자.
  • 농사는 농민이 나는 좋은 농산물로 부가가치를 창출하자.
  • 반농반사의 정신으로 나의 영역을 구축하자.
  • 은퇴시기까지 내 영역의 지역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자기계발을 하자.
  • 은퇴 후 도시의 지인이 나의 고객이다. 고객관리를 충실히 하자.
  • 전문가에게 사업계획을 코치 받아라. <당신이 모르는 것을 알고 있다>
  • 자금을 초기에 투자하다 낭패보기 십상이다. 알고 난 다음 투자하자.
4
영농기술 습득영농기술 습득을 통해 영농에 대한 자신감과 의지를 고취시키는 과정은 귀농의 큰 자산
  • 전국 지자체의 특산품이 무엇인지 안다.
  • 그것이 어떤 유통경로를 거치는지 안다.
  • 농산물 가격은 어떻게 결정되는지를 안다.
  • 내가가서 어떤 분야에 종사해야 하는지 판단한다. <생산, 가공, 유통, 판매, 판촉, 경영, 평가, 지원 등 반농반사의 관점에서 생각한다>
  • 중요한 정보가 어디에 있는지를 안다. <농진청 흙토람사이트, 국토부 온나라 등 토지와 농업정보를 활용한다>
  • 지역에 키맨이 누구인지를 알고 그들과 친하라. <공무원, 이장, 지역유력자 등>
  • 전국 농촌의 35,900개 행정리 중 갈 곳은 1,670개라는 것을 명심하라.
  • 성공하는 것보다 실패하지 않는 것은 더욱 중요하다.
  • 먹거리 안전에서 해답을 찾아라.
  • 잊혀진 추억과 향수를 테마로 도전하라.
  • 돈들이지 않고 할 수 있는 귀농귀촌 방안을 찾아라.
  • 선 귀촌 후 귀농정신으로 무장하라. 순서가 틀리면 모든 것이 엉켜버린다.
5
정착지 선택생활여건과 선정된 작목에 적합한 입지 조건이나 농업여건 등을 고려하여 정착지를 결정
  • 백두대간으로 가라.
  • 싼 땅을 찾아라.
  • 산촌을 찾아가라.
  • 경매나 공매를 활용하라.
  • 먼저 임대나 전세를 1~2년 살고 정이 들면 땅을 사라.
  • 시골은 서울이 아니다. 환금성이 제로라는 것을 명심하라.
  • 토지거래는 공시지가의 3배 이하에서 하면 성공이다
  • 삶터는 겨울에 결정하라. 벗겨놓고 보면 토지를 알 수 있다.
  • 특별한 경우가 아니면 지역을 결정하고 농업을 결정하라.
  • 농업을 먼저 결정할 경우 지자체 지원조건을 따져라.
  • 농업은 무한 가능성이 있다. 반드시 부가가치를 창출할 분야를 선택하라.
6
주택 및 농지구입귀농지가 결정이 되면 가족이 거처할 주택과 농사지을 땅을 마련
  • 반드시 지역에 살아 본 후에 구입하라. <적응 못하면 반값에 팔고 나온다>
  • 농지는 기후와 미기후를 판단하고 작목특성을 고려해야 한다. <1~2년 농사 지어본 후 판단해도 늦지 않는다.>
  • 땅과 청춘은 한눈에 반하면 낭패다. 보고 또 보고 관찰하라.
  • 남향과 배산임수를 선택하라.
  • 물과 전기는 생활의 기본이다.
  • 너무 경치 좋은 곳을 찾아 들어가지 마라. <인간은 사회적 동물임을 망각하지 말라>
  • 농공단지 주변지역을 고르는 것도 지혜이다. 농사는 주말이나 아침, 저녁에도 가능하다. 고정적인 시간을 요하지 않는다.
  • 주변에 선도농가가 있는지 확인하라.
  • 지적도상 도로가 있는지 확인하라.
  • 수맥이 흐르거나 기분이 좋지 않은 터는 싸도 비지떡이다.
  • 주변에 혐오시설이 없는 곳을 골라라.
7
영농계획 수립농작업이나 자재준비 시기 등을 놓치지 않도록 꼼꼼히 살피고 준비
  • 반드시 취미농부터 시작하라.
  • 귀농 1년차부터 흑자 보는 계획을 세워라.
  • 반농반사의 정신을 기억하고 전업농의 유혹을 물리쳐라.
  • 매년 농업경영비는 올라가도 가격은 제자리인 경우가 많다.
  • 한국은 전세계에서 가장 빨리, 많이 FTA를 체결하는 나라이다. 결국 농산물 가격은 더 싸지면 싸졌지 오르지 않는 다는 사실을 명심하라.
  • 그래도 농사를 지으려면 수입이 어려운 농산물을 생산하라.
  • 사업계획서와 BC분석은 기본이다.
  • 간단한 회계장부를 기입하라.
  • 판매가 생명이다. 가급적 직거래를 지인들과 하라.
  • 관행농업은 농민이 전문가임을 명심하라.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게시물은 "공공누리 제3유형(출처표시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자유롭게 이용이 가능합니다.

담당부서 :
  귀농귀촌지원센터
전화번호 :
  054-821-8225
업데이트 날짜 :
  2019.09.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