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여성/장애인/복지

  1. Home
  2. 여성/장애인/복지>여성>여성자료실

여성자료실

제목
외교관 출신 첫 여성대사 김경임 주.튀니지 대사
  • 등록일2003-06-25 10:02:09
  • 작성자 관리자 [이배일 ☎]
내용
외교관 출신 첫 여성대사 김경임 駐튀니지 대사     

“여성 직업 외교관 출신으로 첫 대사가 된 소감은….” 

기자의 질문에 따라붙는 ‘첫’자를 의식해서인지,김경임(55) 주 튀니지 대사는 “그 타령은 이제 
그만하자.”고 했다.78년 외무고시 12회에 합격하면서 시작된 ‘감회’를 묻는 인터뷰 대신 실무 
와 관련된 질문이 주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78년부터 7년간 홍일점 외교관 

79년 일본으로 연수를 갈 때도,몇년 뒤 주일 대사관 3등 서기관으로 나갈 때도 그는 언론의 인터 
뷰 대상이었다.그도 그럴 것이 85년 백지아(18회·인권사회과장),박은하(19회·지역협력과장) 외무 
관이 들어올 때까지 7년 동안 홍일점으로 지냈다.3년 전 첫 여성 국장(문화외교국)이 됐을 때도 관 
심을 모았다. 

“25년 전이나 지금이나 ‘첫’여성 누구로서 소감이 어떻냐,어려움은 무엇이었느냐는 질문을 받습 
니다.물론 기억을 되살리고 싶지 않은 어려움도 많았지만,개인적인 어려움은 아니었다고 생각합니 
다.” 

‘뚜벅 뚜벅’ 걸어서 바라던 대사가 됐다는 그는 “첫 여성 외교관 출신 대사 배출은 ‘외교부의 
작품’”이라며 조직에 대한 감사의 뜻도 내비쳤다.김 대사는 오는 13일 노무현 대통령으로부터 신 
임장을 받고 임지로 떠난다. 

한국 외교사상 첫 여성대사는 이인호(67) 한국국제교류재단 이사장이지만,이씨는 학계 발탁 케이스 
다.현재 외교통상부엔 5급 이상 외무관이 1220명이고,이 가운데 7.5%인 91명이 여성 외교관으로 활 
동하고 있다. 

김 대사는 내내 ‘일’을 얘기하자고 했다.인터뷰 도중 튀니지에 진출해 있는 한 국내 기업 관계자 
로부터 전화가 왔다.김 대사가 먼저 보자고 한 데 대한 응답 전화다.“직접 만나서 들어야 튀니지 
정부에 요구하는 우리 기업들의 입장이 뭔지 알지 않겠습니까.”부임 준비 가운데 제일 바쁜 일 
중 하나가 현지 진출 기업들의 현황을 파악하는 것이라고 귀띔했다. 

●“아프리카에 한국의 우방 만들것” 

“튀니지는 북서 아프리카의 이슬람 국가이지만 친서구적입니다.한국과 관계도 좋아 국제무대에서 
항상 한국의 입장을 지지해 왔습니다.” 

지중해성 기후에 인구 1000만명.1인당 국민소득 2500달러의 중산층이 탄탄한 나라다.우리 기업들 
의 유럽 진출 교두보로 활용할 수 있다는 게 김 대사의 설명이다. 

“튀니지 국립대학에 한국어 강좌가 있을 정도로 한국에 대한 관심도 높아 제가 하기에 따라서,아 
프리카 지역에 한국의 깊은 우방을 만들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합니다.” 

이미 주한 튀니지 대사관과는 여러 차례 접촉했다.제란디 대사가 자신에게 한 인사말을 소개하기 
도 했다.“튀니지에선 자기 부족 여성을 다른 부족에 시집 보낼 때는 존경과 사랑을 받을 것이란 
확신을 해야 보낸답니다.제가 부임하면 튀니지 정부의 존경과 귀한 대접을 받을 것이라고 하더군 
요.” 

김 대사는 튀니지의 각료 20명 가운데 8명이 여성이고,외교부 차관도 여성이어서 큰 힘이 될 것이 
라고 기대했다.또 튀니지에서 활동하는 6명의 여성 대사들이 “환영하고,기다린다.”는 메시지를 
보내왔다고 소개했다. 

여성 후배들에게 한 말씀 남기라는 주문에 “메시지를 남길 위치에 있지도 않다.”고 사양하다 
“각자가 어려운(남성중심)사회에 나오면서 새긴 결의를 계속 지켜 나갔으면 한다.”고 말했다.김 
대사가 그동안 헤쳐온 길을 보는 듯했다. 

글 김수정기자 crystal@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첨부파일이 다운로드 되지 않을 때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 게시물은 "공공누리 제3유형(출처표시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자유롭게 이용이 가능합니다.

담당부서 :
  경상북도청
전화번호 :
  1522-0120
업데이트 날짜 :
  2018.11.14

경북도청 : [36759] 경상북도 안동시 풍천면 도청대로 455 대표 054-880-2114 행복콜센터 1522-0120 팩스 054-880-4999